메탈의 종류(무지길어요^^) - 사용자팁 - 모터핑거

모터핑거

일렉기타 통기타 베이스 강좌 커뮤니티

메탈의 종류(무지길어요^^) - 사용자팁 - 모터핑거 . 사운드에 의한 분류 * 정통 메틀(Orthodox Meta - 일렉기타 통기타 베이스 강좌 커뮤니티

모터핑거 알림:

내용

다른 회원들에게 살짝 귀뜸해주고픈 노하우가 있다면 공유해 주세요.

마츠모토히데토 16년 전 조회 951 댓글 13
URL

http://www.motorfinger.net/2568 복사

. 사운드에 의한 분류

* 정통 메틀(Orthodox Metal)

말 그대로 하드록의 본류를 계승한 정통파. 탄탄한 연주력과 꾸밈없고 헤비한 사운드, 리프중심의 스피디한
악곡구성이 특징. 주로 영국밴드가 많은데 Judas Priest, Iron Maiden, Ozzy Osbourne 등이 대표적. (※ 그
이유는 헤비메틀이라는 장르의 음악이 영국에서 부터 유행되었기 때문입니다
영국에서 유행하다가 미국으로 건너가서 더욱 발전하게 되었지요. 그래서 N.W.O.B.H.M.『NEW WAVE OF
BRITISH HEAVY METAL』이라는 이름이 붙여지게 되었습니다.)


* L.A.메틀(L.A.Metal)

80년대초 미국 서해안을 중심으로 유행하기 시작한 멜로디 중심의 흥겹고 경쾌한 헤비메틀. 가사내용은
술과 여자등 자유분방한 쾌락을 노래한 것이 많으며 멤버들의 외모나 무대매너등을 중시
하여 10대 팬들에게 많은 인기를 끌며 헤비메틀의 대중화에 공로가 큼. L.A.메틀 1기의 3대그룹으로 꼽히는
Motley Crue, Quiet Riot, Ratt, 2기 3대 그룹인 L.A.Guns, Poison, Guns N'Roses, 그외에 Dokken, Warrant,
Slaughter 등이 유명했으나 현재는 침체상태. (※ 침체이유는 다 아시겠지만 바로 얼터/모던 록식의 복고풍
바람때문이죠. 그리고 하구한날 사랑타령만 하고 있을수도 없고... 그러니까 80년대 L.A.에서 유행하던
음악이 스타일이 변하면서 90년대 들어서면서 Seattle로 이동했다고 볼수 있습니다.)


* 팝 메틀(Pop Metal)

헤비메틀과 팝을 접목시킨 쟝르로 헤비메틀의 쟝르중에서도 가장 대중적임. L.A.메틀과 같이 멤버들의
외모등을 중시하며 역시 달콤한 사랑노래나 발라드를 앞세워 각종챠트의 정상을 계속 차지하는등 절대적
인기를 누리고 있으나 팝 뮤지션들보다 더 팝적이라는 비판-※너무 상업적이라는 이유때문과 함께 음악성을
의심받기도... Bon Jovi, Def Leppard, Nelson, Europe 등이 있음.(※ Def Leppard는 초기에는 NWOBHM(어느
정도 정통메탈)로 시작했지만 조금씩 음악 스타일이 바뀐 대표적인 경우죠.)


* 바로크 메틀(Baroque Metal)

헤비메틀을 클래식에 접목시킨 쟝르로 클래시컬 메틀(Classical Metal)이라고도 함. 기타리스트의 속주
솜씨가 중시되며 그 뛰어난 기교로 한때 우리나라와 일본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끈적이 있음. 바로크 메틀의
대명사 Yngwie Malmsteen,그가 몸담았던 Alcatrazz, 속주기타리스트 Ulich Roth, Impelliteri등이 있음.
바로크 메틀에서 한단계 발전해간 Tony MacAlpine, Vinnie Moore등의 음악은 네오 클래시컬 퓨전(Neo
Classical Fusion)으로 불리기도 함.


* 스래쉬 메틀(Thrash Metal)

펑크록과 NWOBHM시대의 Motorhead, Venom 등을 시초로 하여 언더그라운드에서 싹튼 쟝르. 고속의
스피드를 주무기로 하며 과격한 사운드와 가사내용이 특징. 스래쉬 4인방 Metallica, Megadeth,
Anthrax, Slayer를 필두로 Sepultura, Testament, Kreator, Exodus Sodom, Destruction등이 유명했으나 대형
스래쉬 밴드들의 사운드 대중화와 데스메틀의 급부상으로 인해 지금은 거의 사장되었음.



* 스피드 메탈 (Speed Metal)

메틀 장르중 가장 구분하기 힘든 장르인데, 일반적으로 두가지 견해로 봄. 첫번째는 Metallica나 Megadeth,
King diamond, Exodus, Flotsam & Jetsam등의 초기 시절음악들. 빠른 기타리프와 멜로디(한마디로
스피드)를 보구서 나누는 스타일인데 거의 트래쉬 메틀과 혼용됨. 두번째는 바로크 메탈의 또 다른면.
그러니까 바로크 메탈이 클래식컬한 면을 위주로 펼치는 음악이라면 스피드 메틀은 클래식적인 요소 대신에
트래쉬적인 요소를 더 한 것이라 할수있다..
Cacophony, Apocrypha, Racer-X 등. 하지만 둘다 맞는 말이기 때문에 상당히 구분하기가 힘들어졌고
트래쉬의 활성화로 그 의미가 퇘색해져서 지금은 트래쉬 메탈과 바로크 메탈로 흡수된 상태. (어느분이
한말이지만 '모든 그룹의 메탈리카화, 모든 기타리스트의 잉위 맘스틴화'가 가장 큰 요인)


* 멜로딕 스피드 메틀(Melodic Speed Metal)

악곡의 스피드는 스래쉬 메틀과 비슷한 수준이지만 좀더 대중적이고 멜로디를 중시하는 쟝르. 역시
우리나라와 일본에서 한때 인기를 끌었음. 독일 밴드가 많은데 멜로딕 스피드 메틀의 효시가 되는
Helloween과 Blind Guardian, Chroming Rose, Gamma Ray, 브라질의 Viper등이 있음. (※ 멜로딕 파워 메틀 -
ex, Running Wild)


* 파워 메틀(Power Metal)

정통메틀과 스래쉬메틀의 중간정도에 위치한 쟝르. 남성적인 호쾌한 보컬과 고출력의 힘있는 사운드가
특징. Manowar, Metal Church를 시작으로 신진 대형밴드인 Pantera가 대중화시킴.


* 데스 메틀(Death Metal)

스래쉬 메틀이 더욱 극단화된 쟝르. 죽음이나 파괴, 악마찬양을 주요 소재로 하며 거의 소음에 가까운
초과격한 사운드에 멜로디 없는 구토식 보컬, 끔찍한 앨범쟈켓 등이 특징. 고참 밴드인
Possessed, Bathory, Death를 비롯해 과격파 Napalm Death, Carcass,Obituary, Cannibal Corpse등과 악마파
Deicide, Morbid Angel등이 있음. (※ 공식 : Death Metal = Thrash + Black + etc)

* 하드 코어(Hard Core)

스래쉬 메틀을 펑크 록(Punk Rock)과 접목시킨 쟝르로 스래쉬 메틀의 빠르고 과격한 연주와 함께 펑크의
거칠고 반항적인 이미지가 함께함. 대부분 랩 형식의 보컬을 채택하여 랩 메틀(Rap Metal)의 형식을 취함.
Suicidal Tendencies, Biohazard, Rage Against the Machine, S.O.D. Body Count, D.O.A. M.O.D.등이 있다.


* 그라인드 코어(Grind Core)

하드 코어의 발전형으로서 대개 데스 메틀의 하위쟝르로 취급됨. 그 특징은 grind(맷돌로 갈다)라는 용어
그대로 멜로디나 곡의 이미지 등을 거의 배제하고 극단적인 스피드와 파괴적 사운드만을 추구하는 점.
그래서 다소 단순하고 지루하다는 평가도 받고 있지만 헤비메틀 중에서도 가장 과격하고 파괴적인 쟝르인
것만은 틀림없을듯. 대표적 밴드는 그라인드 코어의 제왕이라는 Napalm Death와 Terrorizer, Brutal Truth,
초기 Carcass 등.


* 둠 메틀(Doom Metal)

데스 메틀에서 갈려나온 쟝르로 데스와 다른점은 스피드가 느리고 사운드가 더욱 헤비하며 우울,
침울하다는 것으로 초기 Black Sabbath 의 영향이 큼. Doom, Cathedral, Paradise Lost, Solitude Aeturnus
등이 있다.


* 인더스트리얼(Industrial)

비교적 신진세력이며 헤비메틀과 테크노 뮤직을 접목한 쟝르. 컴퓨터 뮤직과 각종 이펙터, 샘플링을 이용한
특유의 인공적인 사운드로 주목을 받음. Ministry, Nine Inch Nails, Fear Factory, Gudflesh 등이 유명함.


* 프로그레시브 메틀(Progressive Metal)

프로그레시브 록과 헤비메틀을 접목시킨 쟝르. 연주기교가 뛰어나며 웅장한 이미지를 준다. 최초로 컨셉트
형식을 헤비메틀에 도입했던 Rush와 시애틀 출신의 Queensryche, Fates Warning, 그리고 테크닉컬한 연주를
무기로 들고 나왔던 Dream Theater, Shadow Gallery, Magellan등을 들수 있음. (※ Queensryche와 Fates
Warning은 프로그레시브 메탈과 시애틀 메탈(얼터와는 다른의미) 사이고, Savatage는 초기 정통 메탈에서
팝메탈과 프로그레시브적인-클래식컬한면-성격을 띠는 그룹이다.)

II.내용에 의한 분류

* 블랙 메틀(Black Metal)

사타닉 메틀(Satanic Metal)이라고도 부르며 주로 신비주의나 악마에 관계된 내용을 다룬다. 무대에서
악마에게 제물을 바치는 의식을 한다든지 얼굴에 짐승의 피를 칠하고 연주하는 등 악마주의의 요소가 많아
기독교계의 거친 반발을 사기도. 블랙메틀의 시조 Black Sabbath에 이어 Venom, King Diamond, 데스메틀
밴드인 Bathory, Morbid Angel,Deicide 그리고 Danzig, Type O Negative등이 맥을 잇고 있음. (※ Black
Metal은 거의 모든 메탈 장르에 걸쳐서 나타나고 있기 때문에 「블랙 메탈그룹은 꼭 트래쉬
메탈그룹이다」라고 할수 없다.)


* 가스펠 메틀(Gospel Metal)

크리스천 록(Christian Rock)이라고도 하며 음악을 통해 기독교의 복음을 전파하는 것이 목적. 블랙메틀과는
정반대의 쟝르라 할수 있으며 우리나라에서 공연을 가졌던 Stryper와 크리스천 데스 메틀 밴드인 Believer가
있음. (※ 그외에 Stryper류의 White Cross나 Guardian같은 그룹이 있지만 음악적 성격상 크게 팝메탈 쪽이
많고 별로 어필할만한 그룹이 없었기 때문에 사람들한테 큰 관심을 끌지 못했다. 무엇보다도 사탄의 저주
때문에...^_^)


* 인텔렉츄얼 메틀(Intellectual Metal)

지적(知的)메틀. 정교한 곡의 구성과 사회비판적인 가사를 특징으로 함. Metallica, Megadeth, Nuclear
Assault, Queensryche등이 있음.


* 씨어트리컬 메틀(Theatrical Metal)

쇼크 록(Shock Rock)이라고도 불리며 시각적인 요소를 중시하여 헤비메틀 공연과 공포영화를 접목한듯한
충격적인 라이브무대가 특징. 대부격인 Alice Cooper와 그의 후예라고 할수 있는 Lizzy Borden, King
Diamond 등이 있음.


※ 음악이라는 것이 어차피 그 시대에 유행하는 스타일에 따라가기 때문에 장르라는 어느 한 틀에 끼워 넣기가 힘든게
사실입니다. (특히 메틀에서는.) 하지만 위에서 분류한 기준은 그룹들이 초기에 그들이 하고자 했던 음악 스타일에
맞춘것이므로 이점을 유의하시고 보신다면 큰 문제는 없을 것이라고 봅니다.




III. 헤비메틀의 관련장르들

* 하드 록(Hard Rock)

헤비메틀의 전신(前身). 혹자는 음량과 사운드의 강약이나 직선적인 표현방식, 리듬앤 블루스에 기반을
두었는가의 여부 등을 가지고 하드록과 헤비메틀을 구분하려 하기도 하나 양자간에 큰 차이는 없으며 다만
'헤비메틀'이란 음악용어가 일반화되기 시작한 80년대 이후의 그룹들은 헤비메틀로, 그 이전은 하드록으로
구분할수 있을 것이다. 1960년대 Jimi Hendrix와 Cream등을 위시하여 록큰롤과 블루스에 바탕을 둔
일렉트릭 기타중심의 헤비사운드의 음악을 하드록이라 칭하였고
Led Zeppelin와 Deep Purple의 양대그룹에 와서 그 전성기를 맞는다. 그외 Thin Lizzy, UFO, Uriah Heep등의
브리티쉬 하드록 그룹과 KISS, Aerosmith, Van Halen등의 아메리칸 하드록 그룹,AC/DC, Whitesnake,
Rainbow 등이 유명하다.


* 펑크 록(Punk Rock)

1976년에서 1979년까지 영국을 중심으로 유행되었던 록의 한 사조. 록의 반항정신과 정치성이 가장 강조된
쟝르로서 좌충우돌격의 단순한 사운드와 기존문화를 거부하는 반항적인 이미지로 헤비메틀과 특히
얼터너티브 록의 형성에 많은 영향을 주었다. 후에 대중적인 뉴 웨이브(New Wave)음악으로 발전했다가
최근 Green Day등의 신세대 펑크밴드들에 의해 재조명되고 있음. Sex Pistols, Clash, Iggy Pop,
Ramones등이 대표적임.


* 얼터너티브 록(Alternative Rock)

그런지 록(Grunge Rock), 모던 록(Modern Rock)이라고도 하며 최근 놀라운 대중적 인기와 지지도를
획득하며 록계의 주류를 이루고 있는 쟝르. 사이키델릭 록과 펑크, 헤비메틀 등이 혼재되어 나른하면서도
폭발적인 복고풍의 사운드를 창출해내고 있다. 지금은 탈쟝르와 크로스오버적인 음악사조까지 수용하여
더욱더 쟝르의 구분이나 정의가 어려운상태. Nirvana, Pearl Jam, Alice In Chains, Soundgarden등이 있음.


* 프로그레시브 록(Progressive Rock)

아트록(Art Rock)이라고도 하며 실험적이며 전위적인 음악을 추구하고 악곡의 예술성과 앨범의 컨셉트성을
중시하는것이 특징. 연주면에서는 특히 키보드나 신서사이저 파트가 강조되는데 유러피안 프로그레시브
록의 경우에는 바이올린, 피아노 등의 악기도 가미되어 클래식과 재즈,록을 합친 음악이라고도 함. 대표적
밴드로는 가장 유명한 Pink Floyd와 Genesis, Yes, King Crimson, New Trolls등이 있음.


그외에 밴드의 국적에 따라 브리티쉬 메틀, 저먼 메틀, 북구메틀등으로 분류하기도 함.

-펌-
페이스북 트위터
페이스북 트위터
http://www.motorfinger.net/2568/URL복사
댓글13::: 댓글을 작성하려면 로그인해 주세요.
역사의록커2009.10.21. PM 3:43 답글수정삭제신고
정말 잘퍼오셨어용 ㅋㅋ
MogiSekki2009.05.30. PM 10:00 답글수정삭제신고
와우 예시까지 들어서 이해하기 좋게 되있는 글이네요!
ㄱıㅌгㅊı는주ı♡2003.06.22. PM 7:30 답글수정삭제신고
  저는 우리보컬한테 무뇌충이라고맨날그러는데 ㅋㅋㅋ
충격주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Deicide6662003.01.12. AM 11:13 답글수정삭제신고
  앗, 이글 악숭에도 있는데..

출처가 어디지.;;
기타치는소년2002.12.18. PM 11:43 답글수정삭제신고
  크앙, 너무 길다.=_=; 지금은 시간이 늦었으니

다음에 시간을 투자하겠씁니다.=_=;
아톰2002.11.21. AM 8:21 답글수정삭제신고
  던힐을 디스라고 생각하고 피면
디스맛이 날 수도 있지 않을까여?
자신이 받아들이기에 따라 다를꺼 같네염.
조성모 노래 태진아가 부르면 트로트가 되져...^^
☆현ⓞㅣ☆2002.11.14. AM 12:09 답글수정삭제신고
  ㅋㅋㅋㅋ 무뇌충-ㅁ-;;;ㅋㅋㅋ

차라리 굴러다니는  던힐보고 디스라그러지..ㅋㅋㅋ
=유후♡*2002.11.08. PM 6:09 답글수정삭제신고
  음; 맞아죽겠. -_ -;;
어쨌든. 음악은.. 굉장하군요;(무엇이? -_ -;;)
노노보이2002.11.01. PM 8:54 답글수정삭제신고
  음악하는 사람에게 이런욕하면 맞아 죽겠죠? ^^;;

" 에이~ XX충같은 넘아~~!!!" ㅡㅡ;;

음... 맞아 죽겠다..
마츠모토히데토2002.10.20. PM 8:20 답글수정삭제신고
  무뇌충 그넘이하는게락이라니

세상큰일일세 ..
MetallicA2002.10.20. PM 1:50 답글수정삭제신고
  프랑스 축구의 황제 호나우두를 존경합니다. 라고 하는것과 같군 ㅡㅡ;
Kirk Hammett2002.10.19. PM 11:46 답글수정삭제신고
  무뇌충이.
메탈리카보고 데쓰메탈의 황제라고 했다죠? ㅡㅡ;;
j_petrucci2002.10.18. PM 10:46 답글수정삭제신고
  이걸 무뇌충이 읽어 봐야 할꺼인데..... 훔....

공지사항

서비스 전체보기 >
서버 접속중...
음소거를 해제 해주세요.